본문 바로가기
일상다반사/2020

2020년 2월 마지막 토요일. 날씨도 좋고 친구 부부와 함께 고모리

by 춘쌈이 2020. 2. 29.
728x90
반응형

고모리691 뒷편에 나오면 길이 있어요!
고모리691 고양이

 

 

2020년 2월 29일 마지막 토요일
코로나19때문에 어디 안나가는 요즘... 아내도 집에 있어서 답답해하고 날씨는 너무 좋고... 어디 갈때 없나 하는 순간에 친구 부부한테 온 연락이 왔어요!  ‘의정부가니까 밥 먹을래?’ 그래서 떠난 고모리. 고모리는 의정부 살면서 처음 갔네요! ‘고모리 691’이라는 카페를 들렸습니다!

고모리 카페에서는 식사랑 카페음료도 가능한데 비용은 생각보다 비쌌어요. 기본 아메리카노가 7000원 시작이니 4명이서 시키니 음료만 시켜도 3-4만원이 그냥 넘어가네요. 자릿값이랑 경치값인듯 하네요. 그래도 오랜만에 날 좋은날에 카페에서 커피 먹으면서 친구부부와 수다 떨면서 시간 보냈네요. 식사는 친구가 전부터 만두전골보다 파전이 더 맛있다고 자랑했던 식당을 갔습니다. 파전은 사이드메뉴인데, 친구네 부부는 무조건 전골보다는 파전이 최고다라고 몇번 데려갈려고했었는데 7시에 마감이라 못갔던 기억이 있네요...

그래도 오늘은 고모리 처음 온날이고 바로 옆이여서 먹을 수 있었습니다. 저는 원래 ' 회기 파전 ' 처럼 두꺼운 파전을 엄청 좋아합니다. 친구가 추천한 이유도 두꺼운 파전이 좋아서 먹여보고 싶다고 데려왔다고 하네요. 가격은 사이드 메뉴라 1만원이고 만두전골도 소자 2만5천원부터 시작하더라구요. 코로나 19 영향때문에 집에서만 있었는데 오랜만에 코에 바람 좀 넣으니까. 기분이 너무 좋았어요! 

코로나가 얼른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

 

728x90
반응형

댓글4